안성미리내권역
미리내 권역
안성의 역사가 숨쉬는 고장
미리내권역 방문을 환영합니다
쌍령산 골이 깊은 곳에 자리잡고 있는 미리내마을은 신유박해(1801년)와 기해박해(1839년)에 천주교 신자들이 모진 종교탄압 속에서도 신앙심을 지키기 위해 이곳으로 모여들어 교우촌을 형성하면서 주로 밭을일구고 그릇을 구워 팔며 살았던 곳입니다.
천주교의 역사를 찾아볼 수 있는 성지가 뒤에 있고 주민의 95%가 천주교 신자로 늘 기도생활에 힘쓰는 조용한 우리 미리내마을은 앞에는 저수지가 있어 붕어, 잉어, 향어를 낚시하면서 명상하기에 좋으며 아담한 쌍령산 등산을 산책하듯 거닐 수 있어 마음의 평화와 안식 영혼의 위안을 받을 수 있는 곳입니다. 봄,여름,가을,겨울 연중 어느 때 오시더라도 우리 미리내마을만의 청정한 농산물을 경험할 수 있는 농사체험을 비롯하여 깨끗한 자연을 동반한 생태체험 및 다양한 즐길거리가 준비되어 있습니다.

미리내 마을에 오셔서 바쁜 일상의 무거운 짐을 살짝 내려 놓고 가십시오.